총 지분율 51.95% 확보...오딘 대만 외 글로벌 판권 확보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카카오게임즈가 모바일게임 ‘오딘’의 개발사 라이온하트스튜디오를 인수한다. 

카카오게임즈의 100% 자회사 카카오게임즈 유럽 법인은 개발사 라이온하트 스튜디오(대표 김재영)의 지분 약 30.37%를 4500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1일 체결했다. 기존 카카오게임즈가 소유하고 있는 라이온하트스튜디오 지분 21.58%까지 합하면 총 51.95%로 지분이 늘어나게 된다.

라이온하트 스튜디오는 유명 개발자 김재영 대표가 2018년에 설립한 회사다. 지난 6월 출시한 크로스 멀티플랫폼 다중접속역할게임(MMORPG) ‘오딘: 발할라 라이징’의 게임성을 인정받아 2021년 가장 주목받는 게임 개발사로 자리매김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오딘의 글로벌 판권 계약을 진행해 오딘의 해외 시장 서비스를 담당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투자를 통해 검증된 개발력과 성공한 게임 지식재산권(IP)를 갖춘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와 협력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지난 2018년 8월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와 첫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후 2020년 5월 추가로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 지난 6월에는 협업 프로젝트 오딘을 국내 시장에 선보이며 17주 연속 국내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를 차지했다.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우수한 개발력과 인재를 갖춘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와 시작과 성장을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라며 “양사의 긴밀한 관계를 구축해 국내의 안정된 서비스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좋은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라이온하트스튜디오 지분을 보유 중인 위메이드도 동일한 조건으로 풋옵션을 보장받았다. 위메이드는 “이번 카카오게임즈와 라이온하트의 지분 계약에 대해 위메이드도 동의했다”며 “우리의 라이온하트 지분은 이번 계약 조건과 일하게 향후 일정기간 동안 매각할 수 있는 풋옵션을 보장받았고 이후 유리한 상황에 따라 행사 여부 및 시점을 결정할 수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