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키에이지 대표 이미지[사진:카카오게임즈]
아키에이지 대표 이미지[사진:카카오게임즈]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카카오게임즈가 오는 12월 엑스엘게임즈가 개발한 PC온라인 다중접속역할게임(MMORPG) '아키에이지'의 북미, 유럽 및 오세아니아 지역 퍼블리싱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지 서비스는 카카오게임즈 유럽 법인이 맡게 된다.

아키에이지는 개방형 콘텐츠와 샌드박스 환경을 특징으로 하는 PC게임으로 2014년부터 서구 시장에 진출해 차별화된 게임 경험을 제공해왔다.

아키에이지는 앞으로 북미 유럽 및 오세아니아 지역과 한국 내 서비스 콘텐츠를 동일하게 제공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앞으로 수주에 걸쳐 각종 업데이트를 진행함과 동시에 향후 계획을 담은 트레일러 영상 등을 현지 이용자들에게 순차로 공개하는 등 이용자 소통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