덱시티옥정 [사진: 한올바이오파마]
덱시티옥정 [사진: 한올바이오파마]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한올바이오파마는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덱시티옥정’을 국내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덱시티옥정은 ‘알티옥트산트로메타민염(480mg)’ 성분 복제약(제네릭)이다. 알티옥트산트로메타민염은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1차 치료제로 사용돼 왔다.

특히 장축(약의 세로 길이)과 중량을 축소해 복약 편의성 및 순응도를 높였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덱시티옥정의 장축은 14.3mm로 오리지널 제품 대비 8.7% 짧다.

당뇨병성 말초 신경병증성 통증치료제와 병용 처방 시 건강보험 급여가 가능하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