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올로맥스 [사진: 대웅제약]
대웅제약 올로맥스 [사진: 대웅제약]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대웅제약은 고혈압·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올로맥스'의 유효성·안전성 평가 연구가 SCI급 국제학술지 ‘임상의학저널(Journal of Clinical Medicine)’에 등재됐다고 24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번 연구에서는 20~80세 이상지질혈증 동반 고혈압 환자 265명을 대상으로 올로맥스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확인했다.

4주 간 환자들에게 올메사르탄 40mg을 1일 1회 경구투여하고, 이어서 8주 동안 ▲올로맥스 복용군(106명) ▲올메사르탄과 로수바스타틴 병용군(106명) ▲올메사르탄과 암로디핀 병용군(53명)을 무작위로 배정해 8주간 1일 1회 경구 복용시켜 효과를 비교했다.

연구 결과 올로맥스 복용군의 평균 수축기 혈압이 올메사르탄·로수바스타틴 병용군보다 현저하게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설명이다. 또한 올메사르탄·암로디핀 병용군 대비 저밀도 지단백 콜레스테롤(LDL-C)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박은경 대웅제약 ETC마케팅본부장은 “국제학술지에 연구가 등재된 것은 대웅제약과 올로맥스의 차별화된 경쟁력이 증명됐다는 증거”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환자들이 심혈관·뇌혈관질환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게끔 돕고, 대웅제약의 전문의약품 경쟁력도 끊임 없이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대웅제약 #올로맥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