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KT&G 상생 공연 대관료 지원 포스터 [사진: KT&G]
2022년 KT&G 상생 공연 대관료 지원 포스터 [사진: KT&G]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KT&G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뮤지션들을 위해 ‘2022년 상생 공연 대관료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먼저 KT&G는 대표 복합문화공간 ‘상상마당 홍대’에 위치한 전문 공연장 라이브홀의 대관료를 30% 할인 지원한다. 시기는 이미 기획 및 대관공연이 계획된 달을 제외한 3월, 4월, 6월, 7월, 9월, 10월에 이용할 수 있다. 지원을 받기 위해선 오는 4월 30일까지 대관 계약을 체결해야 한다.

또 3월부터 12월까지 라이브홀을 이용하는 모든 뮤지션들에게 유상으로 제공됐던 부가장비(인이어, 멀티트랙레코딩)와 온라인 공연 중계용 인터넷 전용 회선, 그리고 Full HD 해상도의 공연 녹화 영상(최대 120분)을 무상으로 지원한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무대에 설 기회가 마땅치 않은 뮤지션들에게 현실성 있는 지원이 무엇일까를 고민하던 중 대관료 할인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상상마당은 앞으로도 지속가능하고 창의적인 방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뮤지션들을 계속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KT&G #CSR #상생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