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인공지능(AI) 검색 브랜드 '에어서치' UX 및 기획 총괄

네이버는 김재엽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학과 교수를 책임리더로 영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 네이버]
네이버는 김재엽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학과 교수를 책임리더로 영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 네이버]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네이버는 김재엽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학과 교수를 책임리더로 영입했다고 25일 밝혔다. 

김 책임리더는 뉴욕 파슨스 디자인스쿨(Parsons School of Design)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을 전공하고 영국 왕립예술대학(Royal College of Art)에서 디자인 인터랙션 석사 학위를 받았다.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과 전임교수로 머신러닝 기반 인터랙션 디자인, 증강현실(AR)·가상현실(VR)·혼합현실(MR) 환경 공간 인터페이스 등 UX 디자인을 중심으로 한 융복합 연구를 해오며 기술이 삶에 미치는 사회·문화적 변화에 관심을 기울여 왔다.

김 책임리더는 연구를 기반으로 삼성전자, 노키아, 마이크로소프트 등을 거치며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음성 인터페이스, 내추럴 이용자 인터페이스(Natural User Interface) 등을 활용한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Cortana) 스피커 UX 전반 개선을 비롯해 사물인터넷(IoT) 기기, 스마트TV 등 선행 디자인 프로젝트 다수를 이끈 바 있다.

김 책임리더는 네이버 서치 사내독립기업(CIC)에서 네이버 인공지능(AI) 검색 브랜드인 '에어서치' 전반적인 UX 및 기획을 총괄한다.

스마트블록(이용자 취향에 최적화된 주제를 블록 형태로 제공) 확대를 비롯해 이용자 검색 경험을 높이기 위한 프로젝트를 이끌게 된다. 네이버 AI 기술을 활용해 차세대 검색 서비스를 발굴하는 실험적인 프로젝트도 담당할 예정이다.

김 책임리더는 "세심한 이용자 분석을 통해 개인 취향과 패턴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로 고도화하는데 역량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