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 및 유아교육 전문가가 엄선한 총 50여권의 동화책 애니메이션으로 구현
부모 위한 오은영 박사의 독서 전∙후 가이드 제공으로 독서육아 효과 높여
책을 통해 먼저 배우고 육아에 반영하는 요즘 엄마 육아 트렌드 반영

[사진 : KT]
[사진 : KT]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KT는 올레tv 키즈특화 서비스인 ‘키즈랜드’를 통해 도서 및 유아교육 전문가가 엄선한 총 50여권의 동화책을 애니메이션으로 구현한 ‘키즈랜드 동화책 시즌2’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키즈랜드 동화책은 작년 ‘유명 작가 및 유아동 동화책 베스트셀러’ 테마로 처음 나왔고, 올해 두 번째 테마는 ‘감정 표현’이다. 이 테마는 아이의 정서 지능 및 사회성 발달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기쁨, 슬픔, 두려움 등 총 10가지 감정을 배울 수 있게 애니메이션으로 만들어진 책들로 구성됐다. 

또한 오은영 박사의 독서 전·후 가이드를 추가로 제공하며 별도로 ‘부모 가이드’로 차별화했다. 집에서 TV로 콘텐츠를 시청하는 것뿐만 아니라, 이를 육아에 접목시키고 아이와의 대화에도 도움을 주도록 세심하게 제작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키즈랜드 동화책 시즌2는 ‘감정 표현 동화(50편)’, ‘오은영 박사의 책 육아(50편)’ 총 100편을 각각 무료 제공한다. 작년에 출시된 시즌1 50편도 시즌2 감정 테마에 맞게 새롭게 편성돼 볼 수 있다.

시즌2 대표 타이틀로는 서정적인 그림으로 부모들에게 더 사랑 받는 ‘안녕달’ 작가의 그림책  ‘우리는 언제나 다시 만나’, 아이가 자신의 소중함을 깨닫고 건강하게 성장하기를 소망하는 부모의 마음이 담긴 ‘에이미 크루즈 로젠탈’ 작가의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너에게’ 등이다.

김훈배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은 “키즈랜드 동화책 시즌2는 집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요즘 부모와 아이에게 귀한 선물 같은 콘텐츠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키즈 가구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KT는 키즈랜드 동화책 시즌2를 기념해, 여러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올레 tv 고객을 대상으로 3월 11일부터 24일까지 2주 간 키즈랜드 동화책을 본 뒤 응모한 이용자 중 추첨을 통해 실물 도서 등을 제공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