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신임 글로벌 사업 총괄 부사장. [사진: 일동제약]
이재준 신임 글로벌 사업 총괄 부사장. [사진: 일동제약]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일동제약은 글로벌사업본부를 신설하고 이재준 씨를 글로벌 사업 총괄 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일동제약 글로벌사업본부는 기존 해외 사업 개발 부서와 의약품 수출입 부서를 총괄하고 미국법인 설립 사업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현재 일동제약은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강화하기 위해 미국에 '일동 USA 이노베이션 센터'(IUIC, ILDONG USA Innovation Center)를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신임 이재준 부사장은 미국 AT커니에서 제약 및 헬스케어 분야 컨설턴트로 재직했으며, 이후 글로벌제약사 GSK와 동아ST에서 글로벌 사업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다. 2018년부터 최근까지는 영진약품에서 대표이사를 지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일동제약 #이재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