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가정의 달을 맞아 우리 가족을 위한 통신혜택 3종 추가로 선보여
프리미엄 가족결합 가입 부모 청소년 자녀에게 매월 5500원 할인 제공

모델들이 KT의 5월 혜택과 요금제인 ‘5G 프리미엄 가족결합 청소년 할인 프로모션’, ‘맘편안폰’, ‘반려견 초이스’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 : KT]
모델들이 KT의 5월 혜택과 요금제인 ‘5G 프리미엄 가족결합 청소년 할인 프로모션’, ‘맘편안폰’, ‘반려견 초이스’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 : KT]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KT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우리 가족’ 맞춤형 서비스 ‘5G 프리미엄 가족결합 청소년 할인 프로모션’, ‘맘편안폰’, ‘반려견 초이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KT는 올해 초부터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자녀를 위한 ‘신비키즈폰2’와 ‘우리아이할인 프로모션’, 신혼 고객을 위한 ‘KT 결혼 혜택 패키지’ 등의 가족 맞춤형 상품을 공개한 바 있다.

5G 프리미엄 가족결합 청소년 할인은 부모와 만 18세 이하 자녀가 5G 8만원 이상 요금으로 프리미엄 가족결합에 가입하면서 이 프로모션을 신청하면 청소년 자녀에게 매월 5500원의 할인이 추가 제공되는 프로모션이다. 프로모션의 신청 기간은 2일부터 10월 31일까지다.

제한 없는 5G 데이터과 멤버십 VIP를 제공하는 ‘슈퍼플랜 베이직(월정액 8만원)’은 25% 요금할인과 프리미엄 가족결합 25% 할인에 이번 프로모션까지 적용하면 월 3만4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시즌/지니 플러스 베이직 초이스(월정액 9만원)’ 요금제를 선택하면 월 3만9500원으로 음악과 도서 혜택까지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이 프로모션 혜택을 받는 청소년 고객은 만 29세 이하 고객들에게 제공되는 ‘Y덤’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Y덤은 1만9800원 상당의 패드 등 스마트기기 이용 요금을 할인해 주고, 공유데이터도 2배로 제공돼 동영상 수업도 마음 편히 시청할 수 있는 서비스다.

KT는 5월 2일 맘편안폰을 KT홈페이지와 전국 매장을 통해 출시했다. 맘편안폰은 삼성전자 갤럭시 A12 단말로 스마트폰 사용이 어려우신 부모님을 위한 ‘원격지원’이 가능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원격지원은 맘편안폰에 탑재된 키위 패밀리 케어 앱(App.)을 통해 부모님 폰 화면을 직접 보면서 기능에 대해 설명하는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KT는 자녀의 위치를 확인하고 스마트폰 이용 습관을 관리하는 부가서비스 ‘KT안심박스’에 ‘부모님 안부확인’ 기능도 5월 맞이해 새롭게 추가했다. 장기간 폰 사용이 없으실 경우 등록 된 보호자에게 자동 알림이 전송되어 혼자 계신 부모님의 안부를 확인하도록 유도해 준다.

KT안심박스는 월 3300원 유료 서비스이지만 ‘시니어베이직(월정액 3만3000원)’ 등 총 9종의 KT 시니어 전용 요금에서 무료로 제공된다.

반려견 초이스는 242만에 달하는 반려견 가구를 위한 혜택이다. 5G 초이스 요금제에서 ‘반려견 케어 디바이스’ 혜택을 선택하면 반려견 디바이스 2종의 할부원금 17만5200원을 24개월간 지원 받는다(월 48~861원 상당의 할부수수료는 고객 부담). 반려견 초이스는 5월 중순 경 출시된다.

반려견 디바이스는 반려견의 활동량을 분석하는 ‘pevo IoT 웨어러블’과 자동 급식과 영상 확인이 가능한 ‘S모바일 자동 급식기’로 구성됐다. 1만원을 더해 ‘pevo 반려견 케어플랜’을 추가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연 최대 130만원 의료지원 혜택까지 제공된다.

구강본 KT 커스터머사업본부장 상무는 “그동안 가족 통신 상품은 결합혜택 중심이었다”며  “앞으로 KT는 우리 가족이 믿고 쓰실 수 있는 새로운 가치와 경험까지 제공하는 가족 상품 시리즈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