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온 광명GMP센터. [사진: 바이온]
바이온 광명GMP센터. [사진: 바이온]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바이온은 경기도 광명시 의료복합클러스터에 의료기기 제조시설(GMP) 준공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해당 제조시설은 줄기세포 응용 창상피복재를 포함한 의료기기 생산을 위한 목적으로 세워졌다. 이후 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품목허가와 GMP 적합인증을 받기 위한 절차에 착수할 예정이다.

바이온이 광명시 의료복합클러스터 단지 내 총 940㎡ 부지에 진행하고 있는 의료기기 제조시설은 최신식 생산설비가 도입됐다.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의료기기 품질경영시스템인 'ISO 13485' 인증도 준비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윤지희 바이온 광명GMP센터장은 "의료기기 제조업뿐 아니라 의료기기 위탁생산(CMO) 사업도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바이온 #창상피복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