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E 2022에서 공개하는 2022년형 더 월 신제품 [사진: 삼성전자]
ISE 2022에서 공개하는 2022년형 더 월 신제품 [사진: 삼성전자]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2’에 참가해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1728㎡(약 522평) 규모 공간에 상업용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을 중심으로 전시장을 구성한다.

이날 삼성전자는 ISE 2022에서 2022년형 더 월을 처음으로 공개한다.

2022년형 더 월은 사용자 맞춤형 해상도(220형 기준, 8K 해상도), 120Hz 고주사율, HDR10·HDR10+·LED HDR 기술, 최대 2000니트 밝기 등을 갖췄다. 기존 대비 약 43%(LED 면적 기준) 이상 조밀해진 초미세 픽셀 피치(0.63mm)와 초저반사 필름을 새롭게 적용해 더욱 완벽한 블랙과 계조 표현을 구현한다.

화면을 4개로 분할해 서로 다른 4개의 4K 콘텐츠를 동시에 재생할 수 있는 ‘멀티뷰(Multi View)’ 기능도 있다. 여러 개의 고화질 영상을 동시에 필요로 하는 방송국·보안센터·관제센터 등에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는 ISE 기간에 더 월 신제품을 본격적으로 알리고 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서 사전 판매를 진행해 3분기내 전 세계에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ISE 2022에서 디자인과 설치 간편성을 대폭 강화한 더 월의 새로운 라인업 ‘더 월 올인원(The Wall All-in-One)’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더 월 올인원은 16:9 비율의 총 3개 모델(146형 4K·2K, 110형 2K)로 출시된다. 이 제품은 미리 제작된 프레임 키트와 일체형 스크린을 함께 제공해 벽에 걸기만 하면 되는 초간편 일체형 제품으로, 49mm의 슬림한 디자인과 베젤리스 비디오월 지원, 4K 해상도의 미디어 플레이어 박스(S-Box) 내장 등 다양한 상업 환경에 맞춘 디자인과 기능을 갖췄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도 ISE 2022 기간에 본격적인 수주 활동을 진행하고 전세계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교육 시장에 최적화된 2022년형 ‘삼성 플립 프로(Samsung Flip Pro)’ 신제품을 선보인다.

삼성 플립 프로는 75형·85형 터치 디스플레이로. 최대 65W까지 충전되는 USB C타입을 지원하고 휴대폰·탭·노트북 등 50개의 IT기기를 동시에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는 스마트뷰+(SmartView+) 기능, 4채널 40W 스피커 등이 탑재됐다. 여기에 최대 20명까지 동시 필기를 지원하는 등 교육 환경에서 활용 가능한 다양한 기능이 대거 도입됐다. 또 수업 시간에 필기한 내용을 즉시 이메일이나 클라우드를 통해 학생들에게 공유할 수 있는 기능도 적용됐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ISE 2022를 통해 현존 최고의 상업용 디스플레이인 더 월의 진화를 새롭게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플랫폼 개발과 기술 혁신을 통해 시장 리더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