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셔 디파이 노하우, MBX 생태계 접목"

메셔가 넷마블의 블록체인 전문 자회사 마브렉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메셔]
메셔가 넷마블의 블록체인 전문 자회사 마브렉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메셔]

[디지털투데이 문정은 기자] 디파이 전문 제작 스튜디오 메셔가 넷마블의 블록체인 전문 자회사 마브렉스(MARBLEX)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메셔는 블록체인 컴퍼니 빌더 체인파트너스 자회사로 일반 고객 대상 탈중앙화금융(디파이) 서비스와 기업 대상 서비스형디파이(Defi as a Service, DaaS)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기존 디파이 서비스 '메셔센터(구 돈키)'를 운영해 온 경험을 바탕으로 기업용 디파이 솔루션 '메셔 프로'를 개발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두 회사는 메셔의 디파이 운영 경험 및 노하우를 MBX 생태계에 접목해 디파이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MBX는 넷마블의 블록체인 생태계로, 넷마블에서 개발 또는 서비스 중인 게임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구현된다. MBX 생태계 내 기축통화로는 MBX 토큰이 활용된다.

아울러 두 회사는 메셔의 B2B(기업서비스) 솔루션 '메셔 프로'를 통해 MBX의 다양한 디파이 생태계 구현을 모색하고 있다.

최주원 메셔 대표는 "DaaS 솔루션의 첫 파트너사로 마브렉스와 손잡게 됐다"며 "메셔의 디파이 전문성을 MBX에 접목시켜 마브렉스가 성공적인 P2E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는데 적극적으로 도울 것" 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