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로고.
네이버클라우드 로고.

[디지털투데이 황치규 기자]네이버클라우드는 코스콤과 SK증권이 추진하는 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 고객 상담 콜센터(AICC) 구축사업을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올해 말까지 콜센터 전체를 금융 클라우드 기반으로 재구축할 계획이다. 

SK증권은 콜센터 인프라를 순수 클라우드향으로 전환하기 위해 네이버클라우드 금융존에서 제공되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인 글로벌 컨택센터 솔루션, 브라이트 패턴(Bright Pattern)을 도입, AICC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클로바 음성봇(AiCall), 챗봇, 음성 합성, 음성 인식 등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제공되는 AI서비스들도 활용한다.

SK증권은 메타버스 기반 가상 센터를 구성하는 것까지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SK증권은 이번 사업을 통해 공모주 청약문의 응대 및 마케팅 이벤트 등으로 인해 특정 기간에 상담문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여 고객 상담 대기가 발생하는 상황 등 전통적인 IT인프라 환경에서 풀기 어려운 과제를 클라우드 강점인 탄력성과 유연성을 활용하여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네이버클라우드 #AI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