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개 협력 파트너에 KT 파트너스관 공간 및 통역사 지원

커뮤닉아시아 2022에 참여한 6개 KT 협력 파트너들이 KT 전시부스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KT]
커뮤닉아시아 2022에 참여한 6개 KT 협력 파트너들이 KT 전시부스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KT]

[디지털투데이 문정은 기자] KT가 6월 1일부터 3일간 싱가포르 엑스포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아시아 최대 정보통신박람회 '커뮤닉아시아 2022'에 텔코(TELCO) 및 디지코(DIGICO) 분야 6개 파트너사와 함께 참가한다고 1일 밝혔다.

'커뮤닉아시아 2022'는 글로벌 ICT 연구기관 인포마 테크(Infoma Tech)가 주관하는 국제 어워드 행사다.  

KT는 텔레코 분야와 디지코 분야의 우수 파트너사를 선발해 총 6개 기업과 함께 전시에 참여한다. 참여 파트너사는 ▲그렉터 (사물인터넷(IoT) 데이터 수집 관리 플랫폼) ▲팩타고라 (NFT 기반 커뮤니티 솔루션) ▲코코넛사일로 (국제 화물 운송 중개 플랫폼) ▲고려오트론 (광커넥터, 분배기) ▲마르시스 (인공지능(AI) 셋탑박스) ▲성창 (초소형 직류 무정전 전원장치) 총 6개 기업이다.

KT는 참여 파트너사에 독립된 전시 공간과 바이어 상담 공간을 제공하고, KT 브랜드를 활용한 글로벌 마케팅 지원 및 현지 바이어 상담에 필요한 통역사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기존에 해외 진출 경험이 있는 텔코 파트너사와 글로벌로 신규 진출하는 디지코 파트너사 간의 1:1 매칭을 통한 해외 진출 노하우를 전수하는 지원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조훈 KT SCM전략실장(전무)은 "텔코 기반의 파트너 지원은 물론 새로운 사업 분야인 디지코 분야의 파트너를 위해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KT와 상생할 수 있는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우수 파트너들이 KT와 함께 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KT #커뮤닉아시아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