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GC케어]
[사진: GC케어]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GC녹십자 헬스케어 부문 자회사 GC케어는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ISMS-P) 유지를 위한 사후 심사에 통과했다고 3일 밝혔다.

ISMS-P 인증은 정보보호와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기업 활동이 국가 공인 인증 기준에 적합한지 평가하는 제도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가 정보보호 및 관리에 대한 자격을 증명한다.

GC케어는 지난해 ISMS-P 인증을 획득했다. 올해 사후 심사에서 보안 솔루션에 대한 높은 요구사항을 충족해 향후 2년 간 인증을 유지하게 됐다.

이번 인증으로 지난 3월 출시한 건강관리 플랫폼 ‘어떠케어’ 서비스를 확장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고객 정보보호 위협에 대한 예방 및 대응 체계를 강화하고 있다.

안효조 GC케어 대표는 “GC케어는 최고 수준의 정보보호 체계를 유지하며 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GC케어 #ISM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