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마당 대치 갤러리의 전시 현장 [사진: KT&G]
상상마당 대치 갤러리의 전시 현장 [사진: KT&G]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KT&G가 6월 환경의 달을 기념해 환경보호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기획전 ‘My Green Wonderland’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오는 7월 8일까지 KT&G 서울사옥 1층에 위치한 상상마당 대치 갤러리에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6월 ‘북극곰의 눈물’, 9월 ‘바다의 미래를 그리다’ 이후 세 번째로 열린 친환경 기획전이다. 이번 전시에 참여한 정민제 작가는 폐 침구류, 천 조각 등 일상에서 버려지는 폐기물 소재들을 재활용해 식물을 형상화한 작품 6종을 만들었다.

이날 전시장에서는 작품 촬영 후 인스타그램에 본인의 환경보호 실천 사례를 올리면 추첨으로 상품을 주는 '에코 실천 다짐' 캠페인도 진행한다. 친환경 컵 받침 증정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KT&G 상상마당은 다채로운 친환경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상상마당 홍대에서는 페이퍼컵 작품 전시가 오는 16일 열리고, 논산에서는 18일에 태양광 무드등 만들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춘천에서는 이달 21일부터 가죽을 재활용한 팝업전이 개최된다.

KT&G 관계자는 “일상에서 익숙하게 버려지는 소재를 재활용한 작품을 선보여 자원순환의 중요성과 환경보호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고자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라며 “향후에도 다양한 환경정화 활동을 추진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KT&G #기획전 #E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