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 당구선수 6명으로 구성

신정주 선수(왼쪽부터), 필리포스 선수, 김가영 선수, 하나카드 권길주 구단주, 김진아 선수, 하나카드 박의수 단장, 응우옌꾸억 응우옌 선수, 김병호 선수 등이 15일 서울 명동 하나금융그룹 사옥에서 열린 프로당구단 창단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카드]
신정주 선수(왼쪽부터), 필리포스 선수, 김가영 선수, 하나카드 권길주 구단주, 김진아 선수, 하나카드 박의수 단장, 응우옌꾸억 응우옌 선수, 김병호 선수 등이 15일 서울 명동 하나금융그룹 사옥에서 열린 프로당구단 창단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카드]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하나카드는 서울 명동 하나금융그룹 사옥에서 지난 15일 하나카드 ‘원큐페이 프로당구단’의 창단식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원큐페이 프로당구단은 국내외 선수 6명으로 구성됐다. 19-20시즌 웰컴저축은행 챔피언십 우승 경력이 있는 주장 김병호 선수 외에 매 시즌마다 우승 경력을 쌓고 있는 김가영 선수, PBA 리그 초대챔피언 필리포스 선수, 당구계의 BTS란 별명을 가진 신정주 선수가 합류했다. 또 국내 아마추어 랭킹 1위 김진아 선수, 베트남 4대 천왕 응우옌 꾸억 응우옌 선수도 참가했다.

원큐페이 프로당구단은 첫 참가 대회로 오는 8월 5일부터 시작되는 2022-23시즌 PBA 팀리그 1라운드에 나설 예정에 있다. 2022~2023시즌 PBA 팀리그의 기존 구단인 웰컴저축은행 웰뱅피닉스, 블루원 엔젤스, SK렌터카 다이렉트, NH농협카드 그린포스, 크라운해태 라온, TS샴푸 히어로즈, 휴온스헬스케어 레전드 등 총 8개 팀과 우승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권길주 하나카드 프로당구단 구단주는 “원큐페이 프로당구단 창단을 통해 그 동안 하나금융그룹이 진행해온 스포츠를 통한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역할 수행에 더 적극적으로 동참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당구 종목의 발전에 이바지함은 물론 팬과 선수 그리고 구단이 하나로 연결된 모두의 프로당구단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