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 출신 김혜영 MD 영입

김혜영 SK바이오사이언스 메디컬 디렉터. [사진: SK바이오사이언스]
김혜영 SK바이오사이언스 메디컬 디렉터. [사진: SK바이오사이언스]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의·약학 및 학술 담당부서인 '메디컬 어페어(Medical Affair)실'을 신설했다고 21일 밝혔다. 담당 임원으로는 한국화이자 출신 김혜영 MD(Medical Director)를 영입했다.

신설된 메디컬 어페어실은 연구개발(R&D) 프로젝트에 대한 의학적 방향성을 수립하고 학술적 관점에서 의약품의 효과와 안전성에 대한 데이터를 구축한다.

동시에 의약품의 축적된 정보를 대내외에 전달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국내외 의학 전문가들과의 학술적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의학적 전략을 수립 및 실행하는 역할도 맡는다.

김혜영 MD는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서울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진료 교수를 거쳐 한국먼디파마제약 의학부 부장, 한국화이자제약 상무를 역임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조직 신설 및 신규 임원 영입을 통해 중장기 성장 전략 핵심인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R&D 분야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sk바이오사이언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