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과 서울대학교의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 및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후 오세정 서울대학교 총장(왼쪽)과 윤재춘 대웅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대웅]
대웅과 서울대학교의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 및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후 오세정 서울대학교 총장(왼쪽)과 윤재춘 대웅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대웅]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대웅은 서울대와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 및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대웅과 서울대는 향후 3년 간 중간엽줄기세포(MSC) 치료제 연구 및 효능 연구, 개·고양이 유전병 치료제 개발, 동물용 의약품 및 의료기기 효능 검증 및 연구, 수의과대 교수진의 참여를 통한 협력 및 공동 연구개발 분야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양측은 동물의약품 신약 개발과 시장의 발전에 기여하고, 반려동물 생애 전주기적 관리 전문업체를 성장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윤재춘 대웅 대표는 "대웅은 다수의 신약 및 세포치료제 연구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반려동물 헬스케어 사업을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대웅 #동물의약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