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 가치 인식 제고 및 고객 스킨십 확대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은 다음달 토트넘 홋스퍼와 친선전을 펼치는 ‘팀K리그’의 공식 스폰서로 참여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 코인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은 다음달 토트넘 홋스퍼와 친선전을 펼치는 ‘팀K리그’의 공식 스폰서로 참여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 코인원]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은 다음달 토트넘 홋스퍼와 친선전을 펼치는 ‘팀K리그’의 공식 스폰서로 참여한다고 23일 밝혔다.

2017년 강원FC 후원으로 스포츠 마케팅을 펼친 바 있는 코인원은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다시 한번 K리그와 인연을 맺는다.

국가대표 주축 멤버들로 구성된 팀K리그는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손흥민, 잉글랜드 간판 골잡이 해리 케인 등을 앞세워 방한하는 토트넘과 오는 7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코인원은 이번 경기에서 팀K리그 후원을 통해 가상자산의 가치와 투자에 대한 인식을 넓혀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접어든 만큼 대규모 관중과 직접 만날 수 있는 계기를 늘려 고객 스킨십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팀K리그 팬 미팅의 공식 파트너가 돼 코인원 고객 100명을 초청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코인원 이용고객을 대상으로 현장 응원과 팬 미팅 참여기회까지 얻을 수 있는 ‘코인원x팀K리그 응원단 선발 이벤트'를 7월 3까지 진행한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2030 중심이던 가상자산 투자자 연령대가 최근 40대 이상까지 폭넓게 확대되고 있는 만큼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스포츠 행사를 통해 고객과의 만남을 점점 넓혀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