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가볼만한 장소·지역별 로컬 맛집·TV 속 맛집 등 구성

네이버가 숨은 명소부터 맛집까지, 이용자 장소 검색을 돕는 로컬 스마트블록을 제공한다. [사진: 네이버]
네이버가 숨은 명소부터 맛집까지, 이용자 장소 검색을 돕는 로컬 스마트블록을 제공한다. [사진: 네이버]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네이버가 숨은 명소부터 맛집까지, 이용자 장소 검색을 돕는 로컬 스마트블록을 제공한다.

네이버는 지난해 인공지능(AI) 검색 '에어서치'를 선보이고 스마트블록을 도입했다. 스마트블록은 이용자 취향에 맞는 맞춤형 정보를 블록 형태로 제공한다. 네이버는 연내 검색 결과의 약 30%까지 스마트블록 비중을 늘릴 계획이다.

이번엔 로컬 스마트블록으로 다양한 장소를 검색하는 이용자에게 적합한 장소를 추천해 제공할 방침이다. 로컬 스마트블록은 함께 가볼만한 장소, 지역별 로컬 맛집, TV 속 맛집 등으로 구성된다.

함께 가볼만한 장소 블록은 이용자가 특정 장소를 검색하면 해당 지역 근처에서 이용자가 많이 검색한 맛집, 카페, 명소 등 콘텐츠가 담긴다. 예를 들어 이용자가 'OO 골프장'을 검색한 경우 해당 골프장과 함께 가볼만한 맛집, 근처 명소, 카페 등이 블록으로 함께 제안되는 식이다.

이용자는 각 키워드에 대해 추가로 검색하지 않아도 제안되는 블록 콘텐츠를 클릭하면서 탐색을 이어갈 수 있다.  

이 블록은 이용자 방문 데이터를 분석한 딥러닝 모델을 통해 특정 장소와 유사한 성격을 지닌 장소로 구성된다. 길 찾기 데이터를 활용해 실제 특정 장소 방문 전후로 방문한 장소를 통계 분석한다.

이용자가 잘 모르는 지역으로 여행을 갔을 때 유용한 로컬 맛집 블록도 제공된다. '속초', '부산 여행'과 같이 검색할 경우 지역별로 특색 있게 즐길 수 있는 메뉴와 그 메뉴를 맛볼 수 있는 맛집을 함께 추천한다.

지역별 로컬 메뉴 추출 시 이용자 후기(리뷰) 데이터를 활용한 텍스트 마이닝 기법을 적용, 생성된 메뉴별 지역에서의 중요도를 계산해 더 특색 있는 메뉴 추천이 가능하다.

이밖에 TV에 출연한 곳의 동영상 클립과 장소 정보를 모아서 제공하는 TV 속 맛집 블록을 통해 이용자가 찾으려는 다양한 지역 맛집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