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스마트매장 핵심 AI 비전 기술 기반 매장 관리 플랫폼 연내 출시
고가 장비 없이 고도화된 AI 비전 기술 기반 데이터 분석… 도입 비용 부담 낮춰

신세계아이앤씨, 솔루엠 업무협약 체결...인공지능  기반 매장 관리 플랫폼 개발 속도 [사진: 신세계아이앤씨]
신세계아이앤씨, 솔루엠 업무협약 체결...인공지능 기반 매장 관리 플랫폼 개발 속도 [사진: 신세계아이앤씨]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신세계아이앤씨가 전자부품 제조기업 ‘솔루엠’과 인공지능(AI) 비전 기술 기반 매장 관리 플랫폼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플랫폼을 공동 개발, 연내 출시를 목표로 하며 향후 이를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AI 기반 매장 관리 플랫폼은 오프라인 유통 매장 진열대에 설치된 무선 카메라로 수집된 영상 정보를 AI 비전 기술이 분석해 상품 별 진열 상태, 결품, 재고 등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할 수 있다. 진열대 상품 현황을 직원들이 수작업으로 파악하지 않아도 진열대 위치 별 상품 판매율, 결품율, 재고율 등 매장 운영에 필요한 데이터를 파악 가능하다.

솔루엠은 고가의 장비 없이 경량화된 무선 카메라만으로 고도화된 AI 비전 기술을 구현했다. 이를 통해 도입 비용 부담을 절감시켜 글로벌 시장에 빠르게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솔루엠은 ESL(Electronic shelf label, 전자가격표시기)과 연계해 진열대에 설치할 수 있는 무선 카메라를 개발하고, 국내외 영업망을 통해 유통, 물류 등 다양한 시장에 플랫폼을 확산할 예정이다.

신세계아이앤씨는 완전스마트매장의 핵심 기술인 AI비전 기술을 고도화해 매장 관리 플랫폼에 적용한다. AI 비전 기술로 진열대의 상품을 자동으로 식별해 상품의 결품 여부와 진열 상태 등을 데이터화해 매장 관리를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향후 판매 데이터와 결합해 최대 매출을 낼 수 있는 상품 구성, 상품 배치 등 AI 추천 서비스로도 확대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