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가전을 통합해 관리하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 가전을 통합해 관리하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 [사진: 삼성전자]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삼성전자가 21일부터 사흘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22 국제 IoT·가전·로봇박람회'에 참가한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홈 라이프'를 중심으로 부스를 꾸미고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인다.

국제 사물인터넷(IoT)·가전·로봇 박람회는 올해 14회차를 맞은 전시회로, 전세계 30개국에서 300여개 기업이 참가하고 2만5000명이 방문하는 규모로 성장했다.

삼성전자는 다양한 가전 제품을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로 연동해 6대(에너지·에어 케어·펫 케어·쿠킹·클로딩 케어·홈케어)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부스를 구성했다.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는 6대 서비스를 스마트싱스 애플리케이션으로 한번에 제어·관리하는 통합 가전 솔루션이다.

스마트싱스 에너지 존에서는 한국전력공사로부터 전력 사용 데이터를 제공받아 연결된 가전 제품과 가구 총 전력 사용량, 예상 전기 요금을 확인하고 관리하는 서비스를 선보인다. 태양광 시스템과 연동한 에너지 생산과 저장, 소비까지의 전 과정에 대해서도 전시했다.

스마트싱스 클로딩 케어 존에서는 의류 케어 가전과 사용자 맞춤 관리 솔루션을 소개하며, 스마트싱스 쿠킹존에서는 냉장고에 보관 중인 식재료를 활용한 레시피로 인덕션·후드·식시세척기 등을 제어해 요리하는 원스톱 주방 솔루션을 선보인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를 통해 집안 곳곳에서 삼성전자만의 차별화된 AI와 IoT 기능의 가치를 높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일상에 밀착된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해 가전 통합 솔루션으로서의 역할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