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자 위치 기준 700미터 이내 일자리 선별해 보여줘
위치 기점으로 도보로 예상되는 소요 시간과 실제 거리 계산

당근마켓, 구인구직 서비스 당근알바 내 '걸어서 10분' 오픈[사진: 당근마켓]
당근마켓, 구인구직 서비스 당근알바 내 '걸어서 10분' 오픈[사진: 당근마켓]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당근마켓이 ‘내 근처’에서 제공하는 지역 기반 구인구직 서비스 ‘당근알바’에서 근처 일자리를 보여주는 ‘걸어서 10분'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걸어서 10분은 구직자가 인증한 위치 기준으로 700미터 이내 일자리를 보여주는 서비스로, 집에서 도보 10분 이내로 걸어 다닐 수 있는 가까운 동네 일자리들을 선별해 볼 수 있는 기능이다. 

이용자가 인증한 위치 기준 700m 반경에 있는 근무지의 구인 공고에 걸어서 10분 태그가 달리는 방식이다. 걸어서 10분이 표시된 공고에 들어가면, 실제 근무지 위치가 표시된 지도와 함께 구직자 위치를 기점으로 도보로 예상되는 소요 시간과 실제 거리를 계산해 알려준다. 

당근알바는 지역의 다양한 일자리를 연결하고, 일손이 필요한 동네 이웃들을 이어주는 지역 기반 구인구직 서비스다. 당근마켓 서비스 초기부터 구인구직 게시판 형태로 운영해오다, 지난해 10월 ‘당근알바’라는 이름으로 서비스를 본격화했다.

백병한 당근알바 팀장은 "걸어서 10분도 가까운 지역의 일자리를 선호하는 구직자들을 위해 기획됐다"며 "출퇴근 시간은 근속 기간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만큼, 오래 같이 일할 아르바이트생을 찾는 사장님들에게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당근마켓