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상품 초과 건에 대한 이용료 부과 않기로... 비즈니스 파트너 지원

카카오가 카카오톡 채널 인공지능(AI) 대화형 인터페이스인 '챗봇' 서비스 일반 상품 이용 요금을 오는 9월 1일부터 무료로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사진: 카카오]
카카오가 카카오톡 채널 인공지능(AI) 대화형 인터페이스인 '챗봇' 서비스 일반 상품 이용 요금을 오는 9월 1일부터 무료로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사진: 카카오]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카카오가 카카오톡 채널 인공지능(AI) 대화형 인터페이스인 '챗봇' 서비스 일반 상품 이용 요금을 오는 9월 1일부터 무료로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챗봇은 채팅창 안에서 AI를 활용해 이용자와 대화 형태로 소통하며 이용자 의도에 가장 정확도 높은 답변을 알아서 찾아주는 서비스다.

비즈니스 파트너는 개설한 카카오톡 채널을 기반으로 챗봇 서비스를 이용해 고객상담, 예약, 상품 홍보 및 판매, 주문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카카오에 따르면 챗봇을 활용하는 파트너사는 약 1만6000개다.

현재 카카오톡 채널을 활용하는 파트너가 사용할 수 있는 챗봇 서비스는 일반 상품, 이벤트 API(Event API) 상품 2가지다.

기존 일반 상품의 경우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 한 달 간 5만건을 무료로 제공하고 초과 시 1건당 이용 요금 3~40원을 부과해 왔다. 9월 1일부터는 일반 상품 초과 건에 대한 이용료가 부과되지 않는다.

카카오 관계자는 "중소 사업자가 챗봇 서비스를 통해 각자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활용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비즈니스 파트너가 카카오 솔루션을 활용해 효율적인 사업 성과를 도출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