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체 캐릭터인 오사장·포미 활용한 대체불가토큰(NFT) 발행 
NFT 플랫폼 메타갤럭시아서 판매 구매 고객에게는 5만 위메프오 포인트 제공

위메프오, 갤럭시아넥스트 손잡고 공식 캐릭터 NFT 발행[사진: 위메프]
위메프오, 갤럭시아넥스트 손잡고 공식 캐릭터 NFT 발행[사진: 위메프]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위메프오가 5일부터 ‘오사장’, ‘포미’ 등 자사 공식 캐릭터를 디지털 작품화한 대체불가토큰(NFT)를 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오사장과 포미는 쇼핑에 얽힌 이야기를 바탕으로 사자, 미어캣을 캐릭터화한 위메프오 마스코트다. 이번 NFT는 여름휴가를 보내는 오사장과 이사한 포미의 모습을 담았다. 

위메프오는 앞으로 시리즈물로 NFT를 발행해 이들 캐릭터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사장&포미 NFT’는 NFT 플랫폼 메타갤럭시아(Metagalaxia)에서 구매할 수 있다. 최초 판매가는 5만원부터 시작한다. 

NFT는 원화 구매를 포함해 갤럭시아(GXA)·이더리움(ETH)·클레이(KLY) 등 디지털 자산으로 결제 가능하다. 12일까지 갤럭시아로 결제시 구매 금액의 10%를 돌려받아 실질적인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NFT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NFT 구매 후 소유자를 증명하면 위메프오 앱에서 배달·픽업 주문 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5만 포인트를 제공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