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노 개인용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하티브 프로. [사진: 뷰노]
뷰노 개인용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하티브 프로. [사진: 뷰노]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뷰노는 개인용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하티브 프로'(Hativ Pro)가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증을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이 제품은 심전도를 측정해 데이터를 기록·저장·전송하는 의료기기다. 작고 휴대가 간편해 간단하게 심장 신호를 측정할 수 있고, 측정값을 모바일 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뷰노는 추후 부정맥 등 주요 심장질환 탐지가 가능한 가정용 인공지능(AI) 의료기기를 연이어 출시하고 AI 기반 심전도 분석 소프트웨어인 '뷰노메드 딥ECG'(VUNO Med®-DeepECG™)를 탑재할 계획이다. 또 가정용 AI 의료기기를 포함한 통합 건강관리 브랜드인 '하티브'(Hativ)를 론칭할 예정이다.

이예하 뷰노 대표는 "앞으로 일상에서의 건강관리를 돕는 심전도 데이터 기반 의료 AI 사업을 통해 심혈관 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을 줄이고 미래 의료의 방향인 예방적 치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뷰노 #의료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