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스니커즈에 투자 [사진:위메이드]
위메이드, 스니커즈에 투자 [사진:위메이드]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 위메이드가 운동에 대한 보상으로 코인을 받을 수 있는 차세대 M2E(Move to Earn) 프로젝트 스니커즈(SNKRZ)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

스니커즈는 유저들이 운동화 NFT를 구매하고 운동을 하면 코인 보상을 주는 서비스다. 받은 보상을 NFT 수리나 레벨업에 사용하게 하는 기존 M2E 비즈니스 모델에 현실 지도와 연결된 랜드(LAND) 개념을 추가하여 기업들의 마케팅 활동을 통해 수익을 창출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추구한다.

스니커즈 NFT는 세계 최대 NFT 거래소 오픈씨에서 지난 30일간 클레이튼 체인 부문에서 판매 1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약 10만명의 커뮤니티를 확보해 국내 NFT 프로젝트 중 가장 큰 규모로 성장하고 있다. 일본 등 해외 이용자 비율도 70%가 넘는다. 위메이드는 스니커즈의 글로벌 확장에 더욱 가속화 할 수 있도록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확실한 유틸리티를 갖고 있는 M2E 프로젝트 스니커즈가 위믹스3.0의 생태계에 더욱 큰 다양성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게임과 현실에서의 활동이 블록체인 이코노미를 통해서 연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