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사 웹소설 콘텐츠의 불법 유통자 25명 대상으로 형사고소 등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 불법 유통 대응 현황 발표 [사진:메타크래프트]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 불법 유통 대응 현황 발표 [사진:메타크래프트]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 메타크래프트는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의 웹소설 콘텐츠의 불법 유포자 25명에 대한 대응 현황을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그간 노벨피아는 작가들의 원활한 창작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작품의 저작권 보호에 다방면으로 힘써왔다.

먼저 자체 모니터링을 진행해 1800여개 이상의 작품과 관련된 불법 유통 사례를 적발하고, 1300여개의 게시물 삭제를 조치했다.

또한 웹소설을 불법 복제해 유통한 웹하드 판매자를 상대로 형사고소를 진행했으며, 저작권 인식이 강화됨에 따라 수사 기관이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판매자에게 형사처벌인 약식기소 벌금처분이 내려졌다.

이외에도 현재까지 총 25건에 대해서 형사고소가 진행 중이며 이 중 합의된 9건의 합의금 전액은 해당 작가에게 지급한 바 있다.

노벨피아는 앞으로도 저작권 보호를 위해 모니터링을 지속할 예정이며, 불법 유통 사이트와 불법 유포자에 대해 예외 없이 강경히 대응할 방침이다.

김희경 노벨피아 본부장은 “노벨피아는 작가분들의 창작물을 최우선으로 존중하는 플랫폼으로, 불법 콘텐츠 유통 근절에 앞장설 예정”이라며 “이를 위해 자체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앞으로도 강경 대응에 나설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