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비즈니스 하나로 비즈프로필 관리부터 고객 소통, 광고 관리, 제휴 문의까지 원스톱 해결
동네 가게부터 기업, 기관 등 다양한 파트너를 아우르는 형태로 광고 다변화 계획

당근마켓, 통합 비즈니스 센터 ‘당근비즈니스’ 웹사이트 공식 오픈[사진: 당근마켓]
당근마켓, 통합 비즈니스 센터 ‘당근비즈니스’ 웹사이트 공식 오픈[사진: 당근마켓]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당근마켓이 비즈프로필, 브랜드프로필, 광고 등 자사의 마케팅 서비스를 웹사이트에서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당근비즈니스'를 런칭했다고 11일 밝혔다. 

당근비즈니스는 당근마켓을 통해 로컬 비즈니스 및 마케팅을 하고자 하는 기업, 브랜드, 자영업자들을 모두 아우르는 기업간기업(B2B) 전용 웹사이트로 탄생했다.

먼저 당근비즈니스는 그간 당근마켓 모바일 앱 내에서 개별적으로 제공해오던 비즈프로필, 광고 등 마케팅 도구들을 웹사이트 통합 지원함으로써 접근성과 사용성을 높였다. 

당근비즈니스에서는 비즈프로필 관리부터 광고 집행 및 운영, 고객 소통, 판매 관리, 제휴 문의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새 소식 작성, 쿠폰 등록, 고객과의 실시간 채팅 등 비즈니스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한 번에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또 일부 지역에서 현재 테스트 중인 예약 기능과 상품 판매 및 정산 등 커머스 기능도 당근비즈니스에서 통합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브랜드프로필 등 제휴 문의도 당근비즈니스로 일원화할 계획이다.

당근마켓을 이용한 광고도 당근비즈니스 웹사이트에서 관리할 수 있다. 당근마켓 앱 홈피드에 노출되는 ‘피드 광고’와 키워드 검색 시 노출되는 ‘검색 광고’의 집행 내역 확인은 물론, 성과 지표도 볼 수 있다. 

광고도 진화를 거듭한다. 주요 비즈니스 파트너인 동네 가게 사장님들은 물론, 로컬 마케팅을 필요로 하는 기업이나 브랜드, 기관까지 다양한 파트너들이 당근마켓 이용자들과 더욱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광고 상품 및 관련 기술을 다변화할 계획이다. 

당근비즈니스를 총괄하는 문경원 지역사업 실장은 "당근마켓은 로컬 마케팅을 펼치고자 하는 B2B 시장에 새로운 마케팅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지역 주민과 연결되고 싶은 모든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기업 브랜드, 지자체와 기관들이 '이웃을 고객으로 만드는 가장 강력한 비결'로 당근마켓을 활용하실 수 있도록 당근비즈니스를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