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XG 제공] 
[사진:SBXG 제공] 

[디지털투데이 강주현 기자] MCN 기업 샌드박스 산하 이스포츠 기업 SBXG가 자체 대체불가토큰(NFT) 생태계 '메타 토이 게이머즈' 커뮤니티에 ‘헤이비트’ 운영사 업라이즈가 합류한다고 16일 밝혔다. 

업라이즈는 디지털자산의 효율적인 투자와 관리를 돕는 재태크 서비스 '헤이비트’ 및 디지털 자산 예치서비스 '하베스트'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양사는 지난 3월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디지털 자산 관련 기술, 법률, 행정, 마케팅 등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SBXG가 운영 중인 이스포츠 복합 문화공간 포털(Portal)에 헤이비트 전용 게이밍룸 등을 올해 내 오픈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앞서 SBXG는 지난 3월 ‘팬과 함께 성장하는 팀, 팬이 주인이 되는 팀’이라는 슬로건으로 메타 토이 게이머즈 NFT 커뮤니티를 출범했다. 

정인모 SBXG 대표는 “업라이즈의 메타 토이 게이머즈 NFT 구매는 단순한 업무협약을 넘어 웹 3.0 게임 기반의 다양한 사업 기회를 모색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