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암면역치료연구센터와 협력

박셀바이오 CI [사진: 박셀바이오]
박셀바이오 CI [사진: 박셀바이오]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박셀바이오는 다발골수종 치료제 ‘CAR-MIL’의 개발을 본격화한다고 25일 밝혔다.

앞서 박셀바이오는 수지상세포(DC)를 이용한 Vax-DC/MM 치료제로 다발골수종 임상연구를 진행했다. 임상1·2a상에서 66.7%의 임상적 이득률과 77.8%의 면역학적 반응률을 얻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임상 2상을 승인받았다.

다만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다발골수종을 대상으로 2개의 CAR-T 세포치료제가 승인받는 등 혈액암 관련 치료제 시장이 급속히 발전하면서 MIL 치료 요법을 적용한 신규 치료제를 개발하기로 했다는 설명이다.

박셀바이오는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암면역치료연구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CAR-MIL 파이프라인을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암면역치료연구센터는 MIL 관련 연구 내용과 다발골수종 치료법에 대한 내용을 2개의 국제학회에서 발표한다.

박셀바이오 관계자는 “현재까지 진행된 관련 연구에서 고무적인 예비 연구 결과를 확인해 CAR-MIL 파이프라인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