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라 8코드 캠페인 [사진: SKC]
찾아라 8코드 캠페인 [사진: SKC]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SKC가 국내 첫 선을 보인 게임형 분리배출 정보 플랫폼 '마이 그린 플레이스'에 제품 바코드 정보 제보를 독려하는 캠페인을 진행해 '신기업가정신' 실천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SKC는 마이 그린 플레이스에 등록돼 있지 않은 제품의 정보를 제보하는 내용의 '찾아라 8-코드' 캠페인을 9월 16일까지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일상 속 제품 중 숫자 8로 시작하는 바코드를 가진 제품을 마이 그린 플레이스 앱에 스캔하고, 미등록 제품일 시 제보한다. 이어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마이그린플레이스#찾아라8코드#이벤트#환경부#SKCxERT)와 함께 업로드하면 된다. 참여자에게는 참여횟수에 따라 아이패드 에어 등 상품을 제공한다.

지난 4월 출시된 마이 그린 플레이스 앱은 출시 4개월 만에 다운로드 1만 건을 넘었다. 이 앱은 게임 속 퀴즈를 풀며 분리배출 방법을 배울 수 있으며, 제품 바코드를 찍으면 PET, PE, ABS 등 이름만으로는 알기 어려운 소재 설명과 재활용 등급 및 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캠페인은 환경부 장관상 수상을 기념하는 한편, SK그룹 '신기업가정신' 공동 활동인 '탄소 줄이고, 자원돌리고'의 일환으로 마련했다. 사용자가 직접 앱에 등록 제품 정보를 늘리고 자원순환에 동참할 수 있도록 독려하는 취지다.

SKC 관계자는 “’찾아라 8-코드’ 캠페인을 통해 마이 그린 플레이스의 제품 정보 확대에 직접 참여하면 다양한 경품 당첨 기회를 얻는 동시에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다”며 “현재 5만여 종으로 확대한 제품 정보를 꾸준히 확대해 더욱 풍성한 정보를 제공하고 자원순환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SK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