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우정바이오]
[사진: 우정바이오]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우정바이오는 신약클러스터 효능평가센터 내 연구시설이 동물이용 생물안전 3등급(BSL-3) 시설 인증을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우정바이오는 이번 인증 획득을 통해 코로나19 등 각종 감염병 치료제 및 백신 연구개발 인프라를 본격적으로 가동할 계획이다.

BSL은 고위험병원체를 취급하거나 실험할 수 있는 연구시설 관리기준이며, 1~4등급으로 구분된다. 높은 등급일수록 고위험성 물질 취급이 가능하며 3등급부터는 설치 및 운영에 있어 질병관리청의 허가가 필요하다.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 효능평가센터는 지난 5월 질병관리청에 BSL-3 시설의 설치·운영 허가 신청서를 접수했으며, 이후 서류심사 및 현장실사를 통해 국내 민간기관 최초의 동물이용 BSL-3 시설로 인증받게 됐다는 설명이다.

천병년 우정바이오 대표는 “BSL-3 시설을 통해 신약 및 백신을 개발하는 바이오벤처나 제약사가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우정바이오 #bsl-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