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4 시스템 [사진: 큐알티]
MK4 시스템 [사진: 큐알티]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반도체 신뢰성 분석 기업 큐알티(QRT)가 최대 2304핀까지 테스트 가능한 'MK4' 시스템을 22일 공개했다.

MK4는 정전기 방전(ESD) 및 래치업(Latch-up) 신뢰성 서비스로, 기계적으로 구동하는 기존 ESD 시험장비 대비 속도가 평균 10배 빠르다.

기존 장비는 최대 768핀까지 테스트가 가능해 그 이상을 초과하는 반도체는 ESD 테스트 보드를 여러 세트로 제작한 후 각 보드 별로 검사해 왔다. 이 때문에 최근 반도체 미세화에 따라 핀이 증가한 반도체 칩 검사에 번거로움이 있었다.

MK4는 보드 1세트로 최대 2304핀까지 테스트할 수 있다. 약 3배 정도 생산효율성을 높였다. 디바이스 손상을 유발하는 래치업 테스트를 위한 파워서플라이도 7개가 장착돼 신뢰성 평가에 필요한 반도체들의 개별 파워핀에 안정적으로 전원을 공급하며 시험 가능하다. ESD 현상을 모사 재현한 인체모델(HBM) 시험과 도체 생산 장비에 있는 정전기로 발생하는 대전 현상을 모사한 기계모델(MM) 시험을 모두 지원한다.

큐알티는 해당 서비스가 1500핀 이상으로 핀 수가 많은 인공지능(AI) 반도체 팹리스 기업 대상으로도 ESD 테스트가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MK4는 지속 업데이트되는 ESD 관련 규제 및 품질 표준에 맞춰 쉽게 업그레이드할 수 있고, 신속한 테스트 속도로 전 세계 주요 반도체 제조사 및 IC 설계사에서 사용하고 있다. 다만 한 대당 20억원이 넘어 현재 국내 반도체 시험소 중에서는 큐알티가 유일하게 보유 중이다.

김동성 큐알티 책임연구원은 “최근 몇 년 사이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스마트워치 등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다양해지고 차량용 전장장치 등에 고집적화 반도체들이 다수 활용되면서, ESD(HBM, CDM)가 심각한 위협으로 이어지는 사례도 다수 발생하고 있다”며 “ESD 테스트 중요성 증가에 따라 관련 분야 적격성 요건을 완벽하게 충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큐알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