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네오핀]
[사진: 네오핀]

[디지털투데이 황치규 기자]블록체인 전문기업 네오핀은 블록체인 기술기업 파이랩테크놀로지와 파이랩 대체불가토큰(NFT) 마켓 플레이스인 ‘비몰(BMall)’에 네오핀 지갑을 연결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제휴를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각사가 발행한 토큰들인 네오핀 토큰(NPT)과 바이프로스트(BFC) 간 디파이(DeFi) 서비스 상품도 출시한다. 이외에도 상호 플랫폼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을 위한 기술 지원 및 디지털 자산 사업화도 진행한다. 

파이랩은 멀티체인 미들웨어 플랫폼 ‘바이프로스트’와 멀티체인 디파이 서비스 ‘바이파이’ 등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자체 메인넷 출시도 앞두고 있다.

네오핀은 스테이킹, 일드파밍, 스왑 등 다양한 디파이 서비스를 중심으로 P2E(Play to Earn), S2E(Service to Earn), NFT 등으로 생태계를 연결 및 확장해 나가고 있다. 

네오핀 모기업인 네오플라이는 네오위즈홀딩스 자회사로 2018년부터 노드 운영, 클레이튼 거버넌스 위원회 활동을 시작했고 2019년부터는 가상자산 지갑 서비스 ‘엔블록스’도 운영하고 있다.

김지환 네오핀 대표는 “비몰에 네오핀 지갑을 연동하는 등 네오핀 생태계를 공격적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며 “주요 프로젝트와 파트너십 확대 및 네오핀 주요 4대 전략인 웹 3.0, 멀티체인, NFT, 런치패드를 빠르게 달성해 글로벌 블록체인 시장에서 의미 있는 성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네오핀 #파이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