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275개 역사 승강장 연단 정보 제공
IT 기업 최초로 ‘디지털 접근성 책임자(DAO)’ 선임
"디지털 접근성 강화 노력 지속"

카카오맵, 서울 지하철역 승강장 간격·높이 정보 제공[사진: 카카오맵]
카카오맵, 서울 지하철역 승강장 간격·높이 정보 제공[사진: 카카오맵]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카카오가 서울교통공사가 제공하는 승강장 연단(열차와 승강장 사이의 거리) 정보를 카카오맵에 적용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카카오가 교통약자 지하철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지난 7월 서울교통공사와 맺은 업무협약(MOU)의 일환이다.

카카오맵은 지난 2020년 7월부터 전국 도시철도 1107개 역사에서 ▲장애인 화장실 ▲수유시설 ▲휠체어 리프트 ▲휠체어 충전 등 편의시설 구비 여부를 안내해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과 고령자 등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성을 높이고 있다.

서울교통공사는 앞으로도 카카오맵의 지하철역 서비스 고도화에 필요한 데이터를 제공하고, 교통약자를 위한 콘텐츠의 활용을 지원한다. 카카오는 이를 활용해 이동 지원 서비스에 대한 교통 약자들의 디지털 정보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카카오는 지난 4월 디지털 접근성 강화를 위한 ‘배리어 프리 이니셔티브(barrier free initiative)’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국내 IT기업 최초로 ‘디지털 접근성 책임자(Digital Accessibility Officer, DAO)’를 선임한 바 있다.

카카오가 디지털 접근성을 개선한 사례로는 ▲저시력 장애인을 위한 카카오톡 고대비 테마 제작 ▲카카오톡 기본 이모티콘 대체 텍스트 적용 ▲QR체크인 및 잔여백신 예약 접근성 개선 등이 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카카오맵 #지하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