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신사옥 외관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 신사옥 외관 [사진:펄어비스]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 펄어비스는 실적 발표를 통해 2022년 3분기 매출 973억 원, 영업이익 120억 원, 당기순이익 213억 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약 1%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전분기 대비 흑자전환, 전년 동기대비 17.6% 증가했다.

펄어비스 3분기 해외 매출 비중은 82%였으며 플랫폼별 매출 비중은 PC 77%, 모바일 16%, 콘솔 7%였다.

펄어비스는 4분기에 검은사막 ‘어비스 원 : 마그누스’를 시작으로 다양하고 새로운 시도의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 콘텐츠 즐길거리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암스테르담, LA 등 해외 및 국내에서 이용자 행사 ‘칼페온 연회’, ‘VOA’를 개최해 오프라인 소통도 강화한다.

조석우 펄어비스 CFO는 “3분기 이용자 소통을 기반으로한 라이브 서비스로 좋은 성과를 이어갈 수 있었다”라며 “4분기에도 꾸준한 라이브 서비스 역량을 보여주며 신규 IP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펄어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