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월에 이은 두 번째 선정

[사진:빗썸] 
[사진:빗썸] 

[디지털투데이 강주현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영국 가상자산 데이터 분석 업체 ‘크립토컴페어(CryptoCompare)’가 실시한 거래소 평가에서 국내 거래소 중 1위로 연속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다.

크립토컴페어는 10월 발간한 ‘거래소 벤치마크 보고서(Exchange Benchmark Report)’를 통해 ▲시장품질  ▲법률·규제  ▲보안  ▲KYC(고객확인)·거래위험  ▲데이터 제공  ▲팀/거래소  ▲자산의 품질과 다양성  ▲부정적 사건 등 8개 부문에서 80개 이상의 지표를 활용해 점수를 산정했다.

빗썸은 종합점수 70.0점을 받아  전 세계 133개 거래소 중 16위를 차지했다. 국내 거래소 중에서는 1위다. 그 뒤를 이어 업비트 24위, 고팍스 30위, 코인원 35위, 코빗 37위를 기록했다.

글로벌 1위는 종합점수 77.7점을 받은 비트스탬프가 차지했다. 코인베이스와 제미니가 공동 2위, 엘맥스디지털(LMAX Digital)이 4위, 바이낸스(Binance)가 5위로 뒤를 이었다.

빗썸은 특히  KYC/거래위험 부문에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데이터 제공 부문 8위, 시장품질 부문에서 33위를 기록했다. 

빗썸 관계자는 “글로벌 평가에서 빗썸이 꾸준히 좋은 성적을 거둠으로써 신뢰할 수 있는 거래소임을 증명하고 있다”면서 “투자자들에게 만족을 주는 거래소가 되기 위해 여러 분야에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