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o QLED 98형 [사진: 삼성전자]
Neo QLED 98형 [사진: 삼성전자]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삼성전자가 15일(현지시간)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RNIB)로부터 2022년형 삼성 스마트 TV의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TV 접근성 강화를 위해 2013년부터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와 협업해왔다. 그러다 지난 2020년 소비자가전 중 최초로 이 단체가 수여하는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받았다. 올해 역시 강화된 접근성 기능을 적용해 2회 연속 인증을 획득했다.

삼성 스마트 TV는 시각장애인의 접근성을 위해 ▲음성안내 ▲색상 인식 및 저시력 사용자를 위한 흑백·색상반전 ▲색상 스펙트럼을 고려한 씨컬러스 앱 ▲포커스 확대 등 기능을 갖췄다.

용석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로부터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지속적으로 획득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제품의 접근성을 지속 강화해 모든 사용자가 불편함 없이 좋아하는 프로그램을 시청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데이비드 클라크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 최고운영책임자는 "삼성은 시각장애인과 시각이 불편한 사용자들을 위해 접근성 증진 부문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으며, 특히 삼성의 디자인은 시각 장애인의 일상 생활에 큰 차이를 만들어준다"며 "향후 다양한 프로젝트에서 삼성과 지속적으로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