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1일까지 파이널 테스트 실시...에픽스토어·스팀 동시 서비스

[사진:넷마블]
[사진:넷마블]

[디지털투데이 최지연 기자] 넷마블은 신작 '파라곤:디 오버프라임(이하 오버프라임)'을 12월 8일 얼리액세스(앞서 해보기)로 에픽스토어와 스팀에 서비스한다고 17일 밝혔다.

오버프라임은 TPS와 MOBA 장르가 혼합된 게임이다. 각각 독특한 스킬을 가진 영웅 중 하나를 선택해, 상대편 기지를 파괴하고 점령할 수 있다. 3인칭 시점에서 오는 리얼한 공간감과 특색있는 영웅들, 100여종 아이템의 무한한 조합으로 다양한 전략을 구사할 수 있다.

얼리액세스 버전에는 27종 영웅, 맵 ‘빛의 아그니스’, 경쟁전, 스타터 패스(Starter Pass) 등이 들어간다. 파이널 테스트에는 공개되지 않았던 스타터 패스는 매일 게임에 접속하면 영웅 등 각종 혜택을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넷마블은 오버프라임을 지스타2022에서 체험해볼 수 있도록 부스를 운영하고 얼리액세스 일정을 공개했다. 넷마블은 지스타 기간 오버프라임 시연존을 운영함은 물론, 인플루언서 대전, 이벤트 대회 등을 진행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