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스타 로봇과 아이스크림 로봇 등 자동화 푸드로봇부터 딜리버리 로봇 기술 보유
마그나인베스트먼트, 현대자동차 제로원, 삼성벤처투자 등 6개사 참여

‘엑스와이지’, 100억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성공[사진: 엑스와이지]
‘엑스와이지’, 100억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성공[사진: 엑스와이지]

[디지털투데이 조믿음 기자]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 엑스와이지가 10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마무리했다고 21 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마그나인베스트먼트, 한국투자파트너스, 현대자동차 그룹 제로원, 빌랑스인베스트먼트, 삼성벤처투자가 멀티플 클로징 방식으로 새롭게 참여했으며, 기존 투자사인 휴맥스가 후속 투자를 이어가 총 6개 기관이 참여했다.

엑스와이지는 푸드 리테일 시장부터 일상 공간까지 다양한 영역에 적용 가능한 인공지능 로봇 기술을 개발하는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이다. 바리스타 로봇, 아이스크림 로봇 등 업무 부담을 덜어주는 자동화 푸드로봇, 사람의 도움 없이도 운영이 가능한 무인화 푸드로봇을 선보여왔다.

엑스와이지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인공지능 로보틱스 기술을 고도화해 서비스 확장에 나설 방침이다. 특히 건물 내에서 로봇이 식음료 제조부터 배달까지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로봇 빌딩 솔루션’을 통해 로봇 자동화 기술의 적용 공간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상우 마그나인베스트먼트 투자담당은 “엑스와이지는 실증 가능한 사업구조를 통해 서비스 로봇 기술을 선도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인건비 상승과 구인난의 심화가 예상되는 시장 상황에서 빠른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대자동차 제로원 관계자는 “협동로봇, 완전 무인화 시대의 로봇 서비스 비즈니스는 고객의 삶에 침투하는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해야 하며, 가치 있는 브랜드로 인식될 때, 비로소 기술은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로 진화할 것이라 판단한다”며 “이러한 점에서 엑스와이지는 고객 접점에서 축적한 인사이트를 기반으로 사업별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는 데 장점이 있어 현대차그룹의 로보틱스 등 사업분야에 새로운 아이디어 제공 및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