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씨바이오 로고 [사진: 씨티씨바이오]
씨티씨바이오 로고 [사진: 씨티씨바이오]

씨티씨바이오가 다니스코 N&B 코리아의 공인 파트너(VP)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다니스코는 1989년 덴마크에서 설립된 세계 3대 유산균 제조업체다. 2011년 미국 화학기업 듀폰과 합병해 국내에서는 듀폰-다니스코로 익히 알려져있다. 다니스코는 유럽 최초로 프로바이오틱스 인체 효능을 인정받은 회사로, 전 세계 40개국에 고품질 유산균 원료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다니스코는 2021년 IFF가 듀폰 뉴트리션&바이오사이언스 사업부문을 인수하며 IFF 다니스코 헬스 사업부로 변경됐다.

IFF는 전세계 약 80여개 글로벌 연구개발(R&D)센터를 보유한 뉴욕증시 상장기업이다. 바이오사이언스 분야 글로벌 리더기업으로, 지속적인 균주 연구를 통해 식물성단백질, 프로바이오틱스 및 향료 등 포트폴리오를 구축했다.

씨티씨바이오는 국내 최초로 IFF 헬스 사업부 한국법인인 다니스코 뉴트리션앤드바이오사이언스 코리아의 공식 VP로 선정됐다. IFF 헬스 공식 VP로 지정되려면 엄격한 기준에 부합한 생산 및 품질관리 시설, 운용능력을 입증해야 한다. 씨티씨바이오는 약 1년의 검증 과정을 거쳐 씨티씨바이오에서 생산된 혼합유산균이 IFF 헬스에서 생산된 혼합유산균 제품과 동등한 수준의 안전성과 품질임을 입증했다.

씨티씨바이오 관계자는 “당사는 IFF 헬스의 공인된 파트너가 됨으로써 국내 기업들에게 수입으로만 판매됐던 IFF 헬스 혼합유산균 원료를 자체생산해 판매할 수 있게 됐다”며 “혼합유산균 생산 증대 및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을 확대하고 건강기능식품 사업을 확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씨티씨바이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