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글로벌 시장진출 기회 확대 위한 해외 네트워크 확보

임영호 하나은행 리테일지원그룹 부행장(왼쪽)과 브라이언 림 레인메이킹 APAC Head of Startup Programs가 15일 오후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은행]
임영호 하나은행 리테일지원그룹 부행장(왼쪽)과 브라이언 림 레인메이킹 APAC Head of Startup Programs가 15일 오후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은행]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하나은행은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기관인 레인메이킹 이노베이션(RAINMAKING INNOVATION)과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레인메이킹은 2007년 덴마크에 설립된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기관으로 런던, 뉴욕, 싱가포르 등 4개 대륙 35개 국가에 지사를 보유하고 현재까지 1000여개 이상의 기술 스타트업을 육성, 투자한 전문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하나은행과 레인메이킹은 두 회사 포트폴리오 스타트업의 ▲국내외 시장진출 및 현지화 지원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글로벌 투자유치 및 금융 지원 ▲대기업 연계 사업화 추진 ▲두 회사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노하우 공유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임영호 하나은행 리테일지원그룹 부행장은 “하나은행은 스타트업이 글로벌까지 사업 무대를 확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특히 이번 레인메이킹과의 업무협약으로 해외 네트워크 기반의 글로벌 진출 지원 및 현지화 지원 등을 통해 스타트업과의 동반 성장을 이뤄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