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미터] 
[사진:제미터] 

[디지털투데이 강주현 기자] 블록체인 기반 P2E(돈 버는 게임) 플랫폼 제미터는 네오위즈 산하 블록체인 플랫폼 네오핀과 디파이(탈중앙화 금융) 서비스 및 토큰 생태계 확장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제미터는 최근 자체 NFT 마켓 플레이스 출시 및 ‘드래곤라자 오리진 On ZEMIT’ 온보딩 등 생태계 조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네오핀은 다양한 디파이 서비스를 중심으로 P2E, S2E(Service to Earn), NFT 등으로 생태계를 확장하고 있다. 

양사는 네오핀 스왑 서비스를 통해 제미터의 기축통화인 ZEMIT 토큰을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토큰과 환전하고 스왑 풀에 유동성을 공급할 시 예치 비율에 따라 네오핀 토큰을 보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손려 제미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디파이 서비스를 기반으로 P2E, NFT 등으로 확대하고 있는 네오핀과의 이번 협의는 매우 의미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이 양사 글로벌 진출의 초석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