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업무협약 통해 ‘스타트업 육성 지원 프로그램’ 운영

조영서 KB금융그룹 디지털플랫폼총괄 전무(왼쪽)과 김문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가  ‘민-관 협력’ 기반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KB금융그룹]
조영서 KB금융그룹 디지털플랫폼총괄 전무(왼쪽)과 김문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가  ‘민-관 협력’ 기반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KB금융그룹]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KB금융그룹은 22일 싱가포르에 ‘KB 글로벌 핀테크 랩’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KB 글로벌 핀테크 랩은 싱가포르 현지에서 국내 스타트업 기업들의 안정적인 해외 진출을 돕고 글로벌 기술과 트렌드를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글로벌 현지의 유망 스타트업 기업을 발굴해 KB금융이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와의 제휴와 투자를 연계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KB금융은 이번 글로벌 핀테크 랩 오픈과 더불어 글로벌 진출을 위한 국내 스타트업 4개 사를 ‘KB스타터스 싱가포르’로 함께 선정해 싱가포르 현지에 사무공간을 제공하고 KB금융의 글로벌 네트워크와의 연계 및 비즈니스 파트너 연결 등 다양한 현지 사업화와 스케일업 프로그램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KB스타터스 싱가포르로 선정된 기업은 ▲고미코퍼레이션(글로벌 커머스 솔루션 기업, 이커머스 플랫폼 고미몰 운영), ▲센스톤(금융분야 인증 및 IoT 보안 솔루션), ▲웨이브릿지(금융과 디지털자산, 금융상품 및 솔루션), ▲호라이존테크놀로지(AI금융투자 플랫폼 퀀트랙서비스 운영) 등 총 4개 사이다.

또 KB금융은 현재 ‘K-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전략’을 활발히 펼치고 있는 중소기업벤처부 산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다양하고 효율적인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민-관 협력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협력 비즈니스를 공동 개발하여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KB금융은 그 동안 스타트업의 성장과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며 “앞으로도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스타트업들의 발굴과 글로벌 진출을 위해 그룹차원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