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R대상에서 수상한 김신우 신성이엔지 이사 [사진: 신성이엔지]
한국IR대상에서 수상한 김신우 신성이엔지 이사 [사진: 신성이엔지]

[디지털투데이 고성현 기자] 신성이엔지는 22일 한국IR협의회가 주최하는 '한국IR대상'에서 '베스트 IRO'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는 최고의 IR 임원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김신우 전략기획팀 이사가 선정됐다.

한국IR협의회는 기관투자자 평가단의 엄정한 평가와 한국IR대상 선정위원회의 객관적인 심사를 거쳐 '베스트 IRO' 최종 수상자를 결정하고 있다. 산업 전반에 대한 식견을 바탕으로 IR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하고, 투자자와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과 적극적인 피드백을 잘 제공하는지 여부를 평가 대상으로 본다.

김신우 이사는 신성이엔지에 20여년간 머무른 인물이다. 신성이엔지는 김 이사가 형식적 IR에서 벗어나 스마트폰 앱, 유튜브 등 다양한 경로로 투명한 경영 정보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고 설명했다.

신성이엔지는 다양한 IR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IR정보를 편리하게 접할 수 있는 앱 서비스를 제공하며 최신 IR정보 업데이트 시 알람을 울려 투자자들이 간편하게 회사 정보를 접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이와 함께 유튜브 채널 '주담톡톡'에 김 이사가 분기별로 출연, 경영 소식과 주주들이 궁금해하는 질문에 회사 입장을 대변한다. 신제품, 신사업, 업계 동향, 사업 현황 등 다양한 소재로 투자자와 소통하고 있다.

주주와 투자자와의 접점을 늘리려는 시도도 하고 있다. 투자자가 홈페이지에서 예약을 하면 기업 탐방과 화상 미팅, 컨퍼런스콜까지 가능케 했다. 신성이엔지가 진행한 온·오프라인 기업설명회는 연 100회 수준이다.

특히 IR 홈페이지 실적발표 카테고리에서는 경영성과·수주·공시 등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는 동영상도 올렸다. 신성이엔지는 단순한 문서 파일 업로드에 그치지 않고 설명해 투자자 이해를 높이려는 노력이라고 설명했다.

김신우 신성이엔지 이사는 "상장기업은 상장한 날부터 더 많은 이해관계자와 소통을 해야 하는 책임이 생긴다"며 "회사의 현재와 향후 계획들을 시장의 모든 이해관계자들과 투명하게 공유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IR은 일방적 채널이 아니라 여러 이해관계자들과 회사 경영진을 서로 이어주는 가교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적극적이고 투명한 IR활동을 이어가며 기업가치를 제고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신성이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