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융합기술원 인공지능 기술과 IT 개발 역량 접목 통해 자체 개발

[사진: 하나은행]
[사진: 하나은행]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자체 기술로 개발한 AI-OCR 솔루션 ‘리딧(READIT) v3.0’이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로부터 굿소프트웨어(GS) 인증 최고 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AI-OCR(Optical Character Reader)는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다양한 문서, 이미지에서 문자 정보를 추출하는 인공지능(AI) 기술이다. GS인증은 국제 표준을 기반으로 소프트웨어의 품질을 증명하는 국가 인증제도다.

리딧(READIT) v3.0은 하나금융그룹 내 IT 전문기업 하나금융티아이의 사내 독립 기업인 하나금융융합기술원이 자체적으로 보유하고 있는 인공지능 기술과 IT 개발 역량을 접목해 개발한 AI-OCR 솔루션이다.

리딧(READIT) v3.0을 통해 저 화질의 팩스나 스캔 문서에서도 높은 인식률이 제공되며 딥 러닝 기반 알고리즘을 사용한 텍스트 인식 규칙의 자동 추론을 통해 ▲지속적인 인식률 향상 ▲탁월한 문서 분류 기능 제공 ▲문서 보정의 자율적인 진화도 가능하다.

또 리딧(READIT) v3.0은 하나은행과 하나금융티아이 공인전자문서센터의 다양한 문서 분류 및 정보 인식 업무에 적용 되고 있으며, 하나손해보험의 자동차 계기판 주행거리 자동 인식에 활용 되는 등 그룹 내 관계사의 업무 프로세스 개선과 비용 절감에 기여하고 있다.

이주환 하나금융융합기술원 원장은 “신기술을 활용한 자체 개발 솔루션을 적기에 출시해 그룹 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 하고 기술을 내재화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며 “이번 GS인증을 계기로 검증된 우수한 솔루션을 대외 확산하여 AI 기술 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