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내막증 신약 후보물질…계약금 64억원

 [사진: 티움바이오]
 [사진: 티움바이오]

[디지털투데이 박종헌 기자] 티움바이오는 중국 한소제약으로부터 자궁내막증 신약 후보물질 'TU2670'의 기술수출 계약금을 수령했다고 28일 밝혔다.

티움바이오는 지난달 한소제약과 TU2670의 중국 지역 전용실시권에 대해 계약금 450만달러(약 64억원)을 포함한 최대 1억7000만달러(약 2400억원) 규모의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티움바이오는 유럽 5개국에서 총 8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TU2670의 2a상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60%이상 환자 모집이 완료됐다는 설명이다.

티움바이오 관계자는 "TU2670에 대한 공정 기술이전도 최근 완료돼, 내년 초 수령 예정인 150만달러(약 21억원)의 단기 단계별기술료(마일스톤) 수령조건도 충족됐다"며 "한소제약은 내년 TU2670의 임상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TU2670이 상업화될 경우 중국 지역의 자궁내막증 시장 규모를 고려할 때, 단계별 마일스톤 외 연간 약 2500만달러(약 350억원)의 기술사용료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