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거래 환경 구축

[사진:코어닥스] 
[사진:코어닥스] 

[디지털투데이 강주현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 코어닥스와 가상자산 전문 수탁 기업 카르도가 ‘디지털 자산 관련 사업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디지털 자산 투자의 안전한 거래 환경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협약에 따라 코어닥스는 ▲상장돼 있거나 상장 예정인 가상자산에 대한 수탁 ▲유의종목 지정 시 해당 자산에 대한 수탁을 권고할 예정이다.

카르도는 위탁 받은 디지털 자산을 안전하게 보관 및 관리함으로써 고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디지털 자산을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나아가 NFT와 증권형 토큰을 포함하는 디지털 자산 전반에 대해서도 협력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손경환 카르도 대표는 “코어닥스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디지털 자산 시장 전반의 신뢰성을 높이고, 나아가 디지털자산 기반의 다양한 사업을 공동 추진함으로써 디지털자산 기반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요송 코어닥스 대표는 “코어닥스는 NFT, 증권형 토큰, 장외거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종합 디지털 금융 플랫폼을 목표로 하는 만큼 고객들이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는 것 또한 사명이라고 생각한다”며 “디지털 자산 시장 참여자 모두의 이익을 추구하는 상생의 모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